제주도의 싸움: 군비경쟁이 대한민국의 낙원을 위협하는 방식 The Battle for Jeju Island: How the Arms Race is Threatening a Korean Paradise | OnEarth Magazine (by Robert Redford)

The Battle for Jeju Island: How the Arms Race is Threatening a Korean Paradise | OnEarth Magazine.

이 글은 로버트 레드포드가 자신의 블로그에 올린 위의 링크 글을 임의로 옮긴 것입니다. 그러니 각종 오류(번역 오류/오탈자/기타 오류)는 모두 순전히 저의 불찰이겠죠?!

The following is a personal Korean translation of above linked English blog post by Robert Redford, an actor, director, environmental activist, and long-time trustee of the Natural Resources Defense Council. As such, all rights regarding post stay with HIM and this post will be scrapped at his request immediately.

제주도의 싸움: 군비경쟁이 대한민국의 낙원을 위협하는 방식

하나하나가 4층 집채만한 시멘트 구조물 57개를 수 킬로에 달하는 연산호 해변에 투하한다고 생각해봅시다. 해양 생태계는 파괴될 겁니다. 아무리 뭘 모르는 사람이라 하더라도 벌써 한 아홉 가지 정도의 멸종위기 종은 사라졌을 거라고 짐작할 수 있습니다. 그에 따른 연쇄반응이 어떨지 아는 사람은 알고 모르는 사람은 모를테구요.

이런 일이 바로 문화적으로도 또 생태적으로도 아주 특별한 한반도의 제주도라는 섬 원시 해변에서 일어나려고 합니다. 그런데 이 일은 바로 미국이 이지스 대탄도미사일 시스템으로 중국을 애워싸려는 — 물론 중국은 위험한 도발이라고 반발하는 일입니다 — 열망과 항공모함, 잠수함, 그리고 이지스함 등의 기항이 가능한 대형 군항을 만들겠다는 대한민국의 해군의 야심이 더해지면서 생긴 일입니다.

이런 사실이 왜 이제껏 제대로 알려지지 않았는지 궁금하십니까? 그럼 그게 제주도 주민들의 탓이 아니란 건 확실히 알아두시기 바랍니다. 귤농사나 짓고 바다에서 고기나 잡던 주민들은 이 해안에서 벌써 오 년 째 캠프를 짓고 그 바다를 지키기 위해 목숨을 걸고 있으니까요. 여기에는 산소통을 이용하면 더 많은 양을 수확할 수 있다는 걸 알면서도 그저 폐활량 하나만으로 전복을 캐 이제는 전설이 된 제주도의 해녀들도 포함됩니다.

하지만 본토에서 떨어진 지리적 위치와 군의 기밀유지, 그리고 각종 호도된 공식보고서 등 — 제주도분들은 이제 이런 것들을 “제주(산) 거품”이라 부른답니다 –이 합쳐지면서 여지껏 묻혀있는 것이죠. 그래서 비옥한 농지 수 백 에이커는 이미 콘크리트 구조물을 만드는 터로 바뀌었고 이제 콘크리트가 바다에 떨어지면 이렇게 죽은 땅은 바다에까지 이어질 겁니다.

저는 이런 사실을 지난 여름 읽은 글로리아 스타이넘 여사의 뉴욕타임즈 기명 컬럼
낙원을 침입하는 군비 경쟁 (The Arms Race Intrudes on Paradise)를 통해 알게되었습니다. 거기에 스타이넘 여사는 이렇게 썼죠:

앞으로 다가올 몇 세기 동안 우리는 우리가 어떻게 행동했느냐를 통해 심판받게 될 겁니다. 그 과정에서는 오직 하나의 질문만 나오겠죠: 우린 도대체 뭘, 언제 알게되었나?

제 생각에 그때 판단의 기준이 될 만한 행동을 하나 꼽으라면 군비 경쟁을 위해 제주도를 군사기지화 하는데 여러분은 그리고 저는 도대체 뭘 했느냐 정도가 될 것같습니다.

There are some actions on which those of us alive today will be judged in centuries to come. The only question will be: What did we know and when did we know it?

I think one judge-worthy action may be what you and I do about the militarization of Jeju Island in service of the arms race.

제주도는 그냥 하나의 섬이 아닙니다. 이 섬은 이번에 그 빼어난 경관, 독특한 전통, 그리고 신성하기까지한 관목숲 덕분에 세계 7대 자연유산에 선정되었습니다. 66곳의 유네스코 지정 지질공원 가운데 아홉 곳이 제주도에 있습니다. 물론 문화적으로도 사람과 자연, 남성과 여성 사이의 톡특한 전통 등으로 인해 여자의 섬이라고 불리기도 하구요. 평화의 섬으로도 알려져 있습니다.

지금 짓겠다는 해군기지는 유네스코가 지정한 생물권 보존지역이자 국가 지정 환경보존지역에 바로 붙어있습니다. 인도양과 태평양에 서식하는 병코돌고래(bottle-nosed dolphin)은 여기서 번식하는데 이 해안의 생물다양성이 풍부하기 때문이죠. 대한민국의 해군은 멸종위기종은 다른 곳으로 옮기고 산호군락은 새로 조성하겠다고 합니다. 과학자들이나 지역 주민들 모두 한결같이 말도 안 되는 일이라 반박하는데도 말이죠. 그 육중한 콘크리트 구조물이 떨어지면 비단 해양생물 뿐 아니라 바다를 기반으로 하는 모든 생명체에 없어서는 안 될 햇빛을 차단하게 될 겁니다. 그리고 잠수함에서 들리는 주파수 신호는 고래를 고통스럽게 죽도록 만들 것이구요. 암 발병률, 폭력, 성폭행 등이 증가한다는 사실은 군기지 주변에 사는 분들을 통해서도 이미 드러났죠.

저는 비폭력 저항을 통해 해군기지 건설을 중단하려 애쓰는 이 지역 주민들이 강인함에 감동했습니다. 정말 인상적이었어요. 이분들은 불도저나 시멘트 레미콘이 들어오지 못 하게 몸을 던지고 개인적인 자유가 구속당하는 것도 개의치 않으면서 얻어맞고 투옥되고 해군과 삼성, 대림 등 건설사들의 업무를 방해한다는 이유로 엄청난 벌금도 맞으시더군요. 이게 모두 자신들이 살던 땅과 그 무엇과도 바꿀 수 없는 ‘지구의 보물’을 지키기 위한 것이죠. 94%의 지역주민들이 반대를 했지만 대한민국 정부는 그 건설계획을 밀어부치고 있습니다. 미국과의 조약에 따라 미군이 그 기지를 통째로 쓰도록 되어 있지요.

저는 환경론자라면, 평화주의자라면, 민주주의를 지지하는 사람이라면 적어도 우리의 분노를 표출해야 한다고 봅니다. “제주도를 살립시다” 캠페인 웹사이트를 방문하셔서 바로 행동에 옮기실 수 있습니다. 개인적으로, 혹은 여행자로서, 혹은 전문가로, 혹은 그냥 시민으로, 여러분들은 여러분만이 아는 방식으로 압박할 수도 있을 겁니다. 예를 들어 국제 자연보존연맹(International Union for Conservation of Nature)은 2012년 9월 6일에서 15일까지 제주도에서 세계 자연보전 총회를 엽니다. 이것도 적극 활용하실 수 있겠죠.

기밀성과 위선을 통해 해군기지가 건설되고 있습니다. 진실과 참여를 통해 더 늦기 전에 멈춰야 합니다.

좀 더 정보가 필요하시다면 다음의 사이트를 참고하시기 바랍니다: SaveJejuIsland.org


로버트 레드포드의 글이 포스트되고 얼마 후 대한민국 해군에서 댓글을 달았습니다. 2012년 2월 5일 23:36 댓글입니다.

Republic of Korea(R.O.K) Navy’s standpoint on Robert Redford’s article “The Battle for Jeju Island: How the Arms Race is Threatening a Korean Paradise” 1. The R.O.K Navy extends our regard for your interest and passion on environmental issues. However, we would like to point out that your article only cites few opponents’ arguments that are far from the truth. 2. First of all, as the Republic of Korea Government already expressed to the public many times, the Jeju Naval Base is being built for the security of R.O.K and has no relations to U.S. defense policy whatsoever. 3. The Jeju Naval Base has undergone each and every legal and administrative environmental procedure including the assessment of environmental impact. In this assessment of environmental impact, related specialists and the locals participated hand in hand. Furthermore, the R.O.K Navy continues to preserve the environment with utmost interest and effort. 4. Last but not least, the Jeju Naval Base is being built as an “eco-friendly civil-military scenic port” that leads harmony with the locals. The Jeju Naval Base will be a leading model concerning any possible environmental issue.

로버트 레드포드의 글 “제주도의 싸움: 군비경쟁이 대한민국의 낙원을 위협하는 방식”에 대한 대한민국 해군의 입장
1. 대한민국의 해군은 환경문제와 관련한 귀하의 관심과 열정을 존중합니다. 하지만 귀하의 글이 일부 반대진영의 입장만을 대변하여 진실과는 전혀 맞지 않는 사실에 입각하고 있음을 지적하고자 합니다.
2. 우선, 대한민국 정부는 이미 수 차에 걸쳐 제주해군기지가 대한민국의 방어를 위해 건설되고 있으며 미국의 방어정책과는 아무런 연관이 없음을 공개적으로 언급한 바 있습니다.
3. 제주해군기지는 행정적 절차와, 환경영향평가와 같은 환경적 절차를 모두 적법하게 거쳤음을 알려드립니다. 환경영향평가는 관련 전문가와 지역주민이 서로 협력하여 수행되었습니다. 아울러, 대한민국 해군은 환경을 지속적으로 유지하는데 최선의 관심과 노력을 기울일 것입니다.
4. 마지막으로, 제주해군기지는 지역주민과의 조화를 이룰 수 있도록 친환경적인 민군 미항으로 건설중에 있습니다. 제주해군기지는 환경적인 문제와 관련해 주도적인 모델이 될 것입니다.


이 글이 똑같은 모습 그대로 (제 생각에는 복사 후 붙여넣기한 것 같더군요) 서너 차례 달려 있었습니다.

Advertisements

Leave a Reply

Fill in your details below or click an icon to log in:

WordPress.com Log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WordPress.com account. Log Out / Change )

Twitter picture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Twitter account. Log Out / Change )

Facebook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Facebook account. Log Out / Change )

Google+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Google+ account. Log Out / Change )

Connecting to %s

%d bloggers like this: